KT, 중소형기업용 보안 인터넷 서비스 ‘KT 세이프넷’ 출시
상태바
 KT, 중소형기업용 보안 인터넷 서비스 ‘KT 세이프넷’ 출시
  • 김성숙
  • 승인 2022.08.22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별도 장비구축 및 고비용 투자 없이 기업용 악성사이트 차단서비스 제공

KT(대표이사 구현모 )가 중소기업을 비롯한 소규모 기업이 고가의 장비나 별도 운영 인력 없이도 악성 사이트를 차단할 수 있는 보안 인터넷 서비스 ‘KT 세이프넷’(KT SafeNet)을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최근 해킹 공격 건수가 증가하고, 대상 역시 대기업뿐 아니라 소기업과 개인으로도 보안 사고가 확대되고 있다. 정부의 e-나라지표 통계를 보면 최근 3년 간 국내의 침해 사고 접수 건수는 2019년 418건에서 2020년 603건, 2021년 640건으로 증가 추세다. 한국인터넷진흥원 자료에 따르면 2019년부터 2021년 중순까지 해킹 피해를 입은 민간 기업 중 중소기업의 비중이 전체의 90%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소규모 기업도 인터넷 보안 강화의 필요성이 높아지고 있으나, 비용과 인력 측면의 부담이 크다. ‘KT 세이프넷’은 인터넷 보안을 강화하려는 기업을 위해 낮은 비용으로 높은 효과를 제공하는 보안 인터넷 서비스다.

‘KT 세이프넷’은 보안 장비를 구축하거나, 인력 없이도 인터넷 보안을 강화할 수 있는 부가서비스다. KT 인터넷 회선을 사용 중인 사업자가 서비스 청약만 하면 월 4,400원(36개월 약정 기준)으로 인터넷 보안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KT 세이프넷’을 통해서는 KT의 위협 데이터베이스(DB)에 등록된 해킹 사이트의 1차 차단이 가능하다. 사이트 차단 시에는 차단 종류(피싱/파밍/정보유출/랜섬웨어/악성코드 등)를 분류하고, 각 유형에 맞는 예방 가이드와 간단한 대처 방법도 제공한다. 매 달 정기 차단 이력 보고서를 통해 사업장의 보안 현황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다.

‘KT 세이프넷’ 가입 시 제공되는 KT 프리미엄 PC백신(1대용 라이선스)을 통해서는 PC 보안 기능과 랜섬웨어로 인한 피해 발생 시 지정된 센터를 통해 데이터 복구 비용을 지원 받을 수 있다. KT 정보보안포탈 ‘시큐어게이트’ 홈페이지에서 백신 라이선스 추가가 가능하다.

KT는 다음 달까지 ‘KT 세이프넷’에 가입하는 소규모 기업을 대상으로 2개월 무료 사용 행사를 진행한다.

  KT 세이프넷 서비스 구성도
  KT 세이프넷 서비스 구성도

 

KT 민혜병 Enterprise서비스DX 본부장은 “해킹 공격의 지능화로 중소형기업 대상 보안위협 확대가 커지고 있다” 며 “보안 역량이 취약한 중소기업고객의 통신과 보안 DX(디지털전환) 혁신을 지원할 수 있는 서비스를 계속 선보이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