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100주년 기념 ‘일품진로 1924 헤리티지 100주년 에디션’ 출시
상태바
하이트진로, 100주년 기념 ‘일품진로 1924 헤리티지 100주년 에디션’ 출시
  • 유정인
  • 승인 2024.07.04 2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 창립년도 1924년을 기념해 단 19,240병 한정 판매
100년 역사와 양조 노하우를 바탕으로 도수 30도의 최고급 증류식 소주

 100년에 한번만 맛볼 수 있는 소주가 한정판으로 출시된다.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는 올해 창립 100주년을 기념해 최고급 증류식 소주 ‘일품진로 1924 헤리티지 100주년 에디션(이하 일품진로 100주년 에디션)’을 17일 출시하고 한정 판매한다고 4일 밝혔다. 국내 주류 업계 최초로 100주년을 맞이한 하이트진로는 100년의 헤리티지를 담아내기 위해 뛰어난 제품력과 희소성이 높은 기념주를 기획하게 됐다.

이번에 선보이는 ‘일품진로 100주년 에디션’은 하이트진로의 100년 역사와 양조 노하우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도수 30도의 최고급 증류식 소주이다. 

최고급 임금님표 이천쌀만을 사용해 3차례 증류한 최고 순도 ‘일품진로 1924 헤리티지’의 원액과  ’일품진로 23년’ 목통숙성원액을 블렌딩해 깊은 풍미와 부드러운 목넘김을 구현한 것이 특징이다. 스트레이트, 온더락 등 다양한 음용 방식에 따라 각기 다른 맛을 느낄 수 있다.

제품 패키지는 일품진로 고연산의 시그니처인 블랙 사각병과 골드 왕관을 유지하면서 자개 디자인을 적용해 전통미와 고급스러움을 살렸다. 또 100주년 로고를 삽입해 100주년 한정판을 강조했다.

이번 ‘일품진로 100주년 에디션’은 창립년도를 기념해 19,240병만 생산했으며, 오는 17일부터 전국 가정 채널 및 고급 식당 등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오성택 상무는 “올해 초부터 많은 기대를 모았던 ‘100주년 기념주’가 드디어 베일을 벗게 됐다”며 “앞으로도 100년 주류기업으로서 증류식 소주의 새로운 방향성을 제시하며 시장을 선도해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하이트진로는 지난 5월에 출시한 오크25(25도) 함께  일품진로25(알코올 도수 25도),  일품진로 오크43(43도),  일품진로 1924 헤리티지(30도), 일품진로 고연산(31도)의 증류주 라인업을 완성, 제품별 특징을 살려 증류식 소주 시장을 선도해 나가고 있다. 

  일품진로 1924 헤리티지 100주년 에디션 제품 이미지
  일품진로 1924 헤리티지 100주년 에디션 제품 이미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