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키친델리, 3천원대 디저트류 선보인다
상태바
이마트 키친델리, 3천원대 디저트류 선보인다
  • 유정인
  • 승인 2024.06.20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사부터 디저트까지 ... 델리코너에서 ‘갓’성비 한끼
고물가 속 델리 간편식사류 인기에 디저트로 구색 확대…케이크, 요거트 13종 출시
케이크 전문 브랜드 ‘빌리엔젤’, 그릭 요거트 브랜드 ‘그릭데이’와 협업으로 검증된 ‘맛’
’오리양장피’ 등 차별화 신메뉴 출시에 기존 인기 상품 가격 내리기도...델리 강화 지속

 이마트 즉석조리코너 ‘키친델리’가 디저트류로 라인업을 확대하며, 고객 선택의 폭을 넓힌다.

이번에 선보이는 디저트 신상품 13종은 케이크 10종과 그릭 요거트 3종으로, 이마트와 디저트 전문 브랜드 간 협업으로 탄생했다.

각각 프리미엄 케이크 브랜드 ‘빌리엔젤’과 그릭 요거트 브랜드 ‘그릭데이’의 레시피를 활용해 대중적으로 검증된 맛과 품질을 자랑하는 것이 특징이다.

먼저 이마트는 ‘빌리엔젤’과의 협업을 통해 리테일 전용 브랜드인 ‘빌리엔젤 홈카페’를 단독으로 런칭한다. 빌리엔젤은 2012년 홍대점을 시작으로 전국에 30 여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는 프리미엄 디저트 카페다.

실제 매장에서 6~8천원대에 판매되는 디저트를 이마트 델리 전용 상품으로 구현해 개당 3,480원에 판매한다.  

대표 상품으로는 ‘밀크 크레이프’, ‘딸기 크레이프’, ‘우리쌀 제주 당근 케이크’, ‘우리쌀 레드벨벳’, ‘복숭아 쌀롤케이크’ 등이 있다.

그 중 인기 상품인 ‘레드벨벳’과 ‘당근케이크’ 등은 2입 구성이 5,980원으로, 고품질 케이크 한 조각을 3천원도 안되는 가격에 맛볼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다음으로 이마트는 본격적인 휴가철을 앞두고 다이어트를 하는 고객들이 가벼운 한끼 식사대용 또는 디저트로 활용할 수 있도록 ‘그릭데이’ 협업 상품 3종을 준비했다. 

그릭데이는 2016년부터 그리스 전통 방식으로 요거트를 직접 만들어 판매하기 시작한 국내 1세대 그릭 요거트 전문 브랜드로, 최근 건강 먹거리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오프라인 6개 매장과 온라인 채널에서 인기리에 판매되고 있다.

이마트 협업 상품 3종은 토핑에 따라 다채로운 맛을 느낄 수 있는 ‘허니 그릭요거트(그래놀라/바나나 그래놀라/망고)’ 3종으로, 각 3,980원에 판매된다.

이마트가 이처럼 디저트류 신상품을 대거 선보이는 까닭은 물가 상승에 따라 외식이나 배달 대신 대형마트의 델리코너를 찾는 고객들이 늘어나고 있기 때문이다.

실제 5월 1일부터 6월 18일까지 이마트 키친델리 간편식사류 전체 매출은 전년동기 대비 12% 늘었다. 특히 저렴한 가격에 한끼 식사 해결이 가능한 김밥류과 샌드위치의 매출이 각각 53.6%와 36.9% 고신장 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에 이마트는 델리코너 고객들이 식사 후 즐길 수 있는 디저트까지 가성비 있는 가격으로 한 번에 구입할 수 있도록 구색 다양화에 나서게 됐다. 그간 ‘생딸기 크림샌드’ 등 단품으로 디저트 상품을 출시한 적은 있었지만, 외부 브랜드와 협업해 디저트 라인업을 런칭하는 것은 이번이 최초다. * 키친델리 운영 점포 중 80여 곳 입점

대표적으로 ‘갈비맛 돼지후라이드(8,980원, 팩)’는 국내산 돼지고기를 갈비맛으로 양념한 후 바삭하게 튀겨낸 이색 제품으로, 달달하고 짭짤한 특유의 맛이 간식, 술안주, 밥반찬 등으로 제격이다.

또 ‘오리 양장피(19,980원, 팩)’와 ‘영계백숙(9,500원,팩)’을 비롯해 장어, 전복, 문어 등 보양 식재료를 다채롭게 활용한 ‘스시-e 복 초밥(11,980원, 팩)’도 여름철 건강식을 찾는 고객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신제품 출시 외에 기존 상품의 가격을 낮추는 노력도 시도 중이다. 6월 19일부터 이마트는 인기 델리 상품인 ‘양념닭발’을 100g당 4,380원에서 약 9% 인하한 3,980원에 판매한다. 판매가 인하에 이어 추가로 7월 한달 간 신세계포인트 적립시 30% 할인 혜택도 제공할 계획이다.

 

 이마트 키친델리 코너에서 직원이 신메뉴를 진열하고 있다
 이마트 키친델리 코너에서 직원이 신메뉴를 진열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