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베트남 하노이 스타레이크 신도시 복합개발사업 B3CC1 착공식 개최
상태바
대우건설, 베트남 하노이 스타레이크 신도시 복합개발사업 B3CC1 착공식 개최
  • 이명옥 기자
  • 승인 2022.10.28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사업비 약 5억 달러 규모, 호텔1동‧오피스1동 건축

 대우건설(대표이사 백정완)이 지난 26일 베트남 수도 하노이 스타레이크 신도시에서 복합개발사업인 B3CC1 프로젝트의 첫 삽을 뗐다. B3CC1은 지하3층~지상35층 연면적 211,462m²(63,967평) 규모의 복합개발사업으로 호텔 1동과 오피스 1동이 들어설 계획이다. 총 사업비는 약 5억 달러에 해당한다.

이날 착공식에는 대우건설 백정완 사장을 비롯해 Nguyen Trong Dong(응웬 쩌엉 동) 하노이 부시장, 외교부 인사, KB국민은행 우상현 부행장, JR투자운용 장현석 대표, KDB산업은행, KB증권, 부산은행, 우리은행 관계자 등 100여명의 인사들이 참석했다.

대우건설 백정완 사장은 기념사에서 “대우건설은 1996년부터 세계경영 의지를 바탕으로 첫 한국형 신도시 수출사업인 스타레이크 신도시 개발사업을 주도하고 있다”며, “B3CC1 복합개발사업은 스타레이크 신도시 부지 내 핵심 입지에 위치하며 Grade A 오피스와 5성급 호텔 서비스 레지던스가 들어서 이 일대 랜드마크로 거듭날 예정”이라고 밝혔다.

B3CC1 착공식 시삽 현장 ( 사진 왼쪽 부터 두번째 KB국민은행 우상현 부행장, 네번째 대우건설 백정완 사장, 다섯번째 응웬 쩌엉 동(Nguyen Trong Dong) 하노이 부시장, 여덟번째 JR투자운용 장현석 대표)
B3CC1 착공식 시삽 현장 ( 사진 왼쪽 부터 두번째 KB국민은행 우상현 부행장, 네번째 대우건설 백정완 사장, 다섯번째 응웬 쩌엉 동(Nguyen Trong Dong) 하노이 부시장, 여덟번째 JR투자운용 장현석 대표)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스타레이크시티 및 B3CC1 개발사업의 성공을 기대하며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라고 밝혔다. KB국민은행은 베트남 하노이에 롯데센터, 롯데몰 등 수익형부동산에도 참여하고 있다.

 

 

 

 

 

 

 

 

 

 

 

 

 

 

<사진설명: 대우건설 백정완 사장이 지난 26일 B3CC1 착공식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

 

 

 베트남 하노이 스타레이크시티는 대우건설이 ‘하노이의 강남’을 건설하겠다는 포부로 추진 중인 초대형 도시개발 프로젝트다. 이 사업은 하노이 구도심의 기능을 분산하고 균형있는 도시 인프라 구축을 목표로 순항 중이다. 부지는 여의도 면적의 3분의 2크기인 186만 3000m² 규모이고 총 사업비가 22억 달러(약 3조 1,207억원1) )에 달한다. 전체 사업부지중 주거용지 외에 총 38만 6000m²의 땅엔 상업‧업무‧복합 용지가 조성된다. 대우건설이 직접 부지를 개발하거나 투자자를 모집해 용지를 매각하는 방식으로 개발중이다. 상업용지의 경우, 삼성전자, CJ 등 국내 굴지의 대기업과 베트남 현지기업을 대상으로 매각이 완료되었다.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01. 베트남 하노이 스타레이크시티 B3CC1 조감도.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1251pixel, 세로 884pixel 사진 찍은 날짜: 2020년 03월 30일 오후 6:18 프로그램 이름 : Adobe Photoshop 21.1 (Windows)

 
 

<하노이 스타레이크 신도시 B3CC1 조감도>

 

 하노이 스타레이크시티 핵심 입지에 자리잡은 B3CC1 부지는 노이바이 국제공항 및 대사관 밀집지역에 인접해 있고 스타레이크 신도시내 베트남 정부부처 이전계획으로 향후 오피스, 비즈니스 숙박시설 수요가 창출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B3CC1에 들어서는 540실 규모의 호텔은 호텔신라가 위탁운영을 맡을 예정이며, 5성급 호텔 브랜드인「SHILLA MONOGRAM」이 하노이에 첫 진출한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부동산 경기 침체가 본격화 됨에 따라 투자심리가 급속도로 냉각되어 Equity 출자, PF 구조 완성까지 어려움도 많았으나, 마침내 오늘의 착공식에 이르게 됐다”며 “B3CC1 복합개발사업은 국내 금융기관이 참여하는 베트남 대형 부동산개발 사업의 첫 사례로 준공까지 완벽하게 사업을 마무리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