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사용자의 목소리 담은 광고 시리즈 ‘천만뷰 돌파’
상태바
 KT, 사용자의 목소리 담은 광고 시리즈 ‘천만뷰 돌파’
  • 정영선
  • 승인 2022.01.09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I와 로봇서비스 광고 시리즈 지속 방영 중
서비스로봇 이용중인 음식점 등 실제 모습 담아

 KT(  대표이사 구현모)는 최근 ‘디지코 KT 휴먼 시리즈’ 광고를 송출한지 한 달여 만에 유튜브 조회수 1천만뷰를 기록했다고 9일 밝혔다.

‘디지코 KT 휴먼 시리즈’ 광고는 KT의 ABC(AI, Bigdata, Cloud) 기술을 통해 고객들의 삶의 변화와 실제 도움이 된 사례를 고객의 목소리로 진솔하게 담을 수 있게 제작했다. 지난 30일에 공개한 ‘AI 서비스로봇’ 광고는 전주시에 위치한 식당 ‘1964 금이정’ 이다

  ‘1964 금이정’ 사장 최성일(39)씨가 직접 출연해 AI 서비스로봇과 함께 일하며 실제 경험했던 에피소드가 나온다.  최씨는  “광고가 나간 후 찾는 손님이 많이 늘어 매출도 상승 하였고, 실제로 서비스로봇 덕분에 직원들의 이동 동선이 줄고 피로도 덜어줘 만족하고 있다”고 말했다.

사용자 목소리 담은 AI서비스로봇 광고 눈길
사용자 목소리 담은 AI서비스로봇 광고 눈길

 

지난 12월초, ‘디지코 KT 휴먼 시리즈’ 광고 캠페인으로 가장 먼저 공개된 ‘AI통화비서 바버샵’ 편은 서울에서 바버샵(더데퍼룸)을 운영하는 곽한별(31)씨의 실제 스토리다. AI통화비서가 365일 24시간 예약, 위치∙주차 문의 등 고객 전화를 도맡아 처리해 곽씨가 손님 머리 손질에 집중할 수 있도록 생동감 있게 반영했다.

현재까지 공개된 두 편의 광고는 유튜브에서 조회수 1천만뷰를 기록하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KT는 앞으로도 AI와 로봇서비스를 통한 신규 광고들을 순차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다.

KT 전략기획실장 김채희 전무는 “이번 ‘디지코 KT 휴먼 시리즈’ 캠페인은 실제 스토리를 기반으로 사람들의 삶에 도움이 되고자 노력하는 KT의 모습을 담았다”며, “KT의 AI와 로봇서비스를 경험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솔직하고 따뜻하게 보여줄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