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와 엔디비아 맞손...'지포스나우 서비스 시작'
상태바
LG전자와 엔디비아 맞손...'지포스나우 서비스 시작'
  • 이은석 기자
  • 승인 2021.11.21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LG전자
사진제공=LG전자

LG전자가 LG 스마트 TV에서 클라우드 게임 스트리밍 플랫폼 지포스나우 서비스를 시작한다. 

21일 LG전자는 엔비디아와 스마트 TV 콘텐츠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지포스나우는 클라우드 서버에 설치된 PC 게임을 원격으로 즐길 수 있는 엔비디아의 게임 스트리밍 플랫폼으로 호환 가능한 컨트롤러만 연결하면 고성능 PC에서나 즐길 수 있던 게임을 스마트 TV에서 이용할 수 있게 된다.

특히 TV에 지포스나우 전용 앱을 탑재하고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은 LG전자가 처음이며, 올해 출시된 4K 해상도의 올레드/QNED/나노셀 TV가 우선 적용 대상이다.  

이용방법은 해당 TV 홈 화면 내 LG 콘텐츠 스토어에서 지포스나우 전용 앱을 내려받으면 된다.

LG전자 정성현 HE서비스기획운영실장은 “고객 취향을 고려한 다양한 서비스와 콘텐츠를 지속 확대하며 기존의 TV 시청경험을 넘어선 LG TV만의 차별화된 사용자경험을 전달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