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광모 LG그룹 회장, 상반기 총 보수 66억원...앞으로 행보는?
상태바
구광모 LG그룹 회장, 상반기 총 보수 66억원...앞으로 행보는?
  • 김진수 기자
  • 승인 2021.08.18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광모 ㈜LG 대표이사 회장(사진출처:뉴스1)
구광모 ㈜LG 대표이사 회장(사진출처:뉴스1)

[코리아포스트 한글판 김진수 기자] 구광모 LG그룹 회장이 올해 상반기에 60억원이 넘는 보수를 받았다.

17일 LG그룹 지주사인 ㈜LG가 공시한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회사 측은 구 회장에게 올 상반기 보수로 65억7900만원을 지급했다.

이는 급여 22억1100만원과 상여 43억6800만원으로 구성됐다. 급여의 경우 직급에 따른 기본급과 역할급을 각각 11억600만원씩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LG는 임원보수규정 중에서 성과인센티브 규정에 따라 전년도 회사의 매출, 영업이익 등의 계량지표와 리더십, 기여도 등으로 구성된 비계량지표 기준으로 상여를 책정했다.

이에 따라 구 회장이 받은 상여는 43억6800만원인데, 회사 측은 "2020년 대외 불확실성이 지속되고 국내 경제 성장세까지 둔화되는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도 연결기준 매출 6조6321억원, 영업이익 1조7022억원의 성과 달성을 감안했다"고 설명했다.

총수인 구 회장 외에 임원 중에서는 전문경영인인 권영수 부회장이 상반기 보수로 25억9100만원을 수령했다.

권 부회장도 급여는 8억7100만원이지만 상여가 17억2000만원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홍범식 사장은 급여 4억7600만원과 상여 5억3000만원 등을 합쳐 10억원 이상을 받았고, 이방수 사장도 7억2900만원을 수령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