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자산신탁, 912억원 규모 인천 십정동 가로주택정비사업 수주
상태바
우리자산신탁, 912억원 규모 인천 십정동 가로주택정비사업 수주
  • 유정렬 기자
  • 승인 2021.07.19 0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금융그룹의 종합부동산금융 자회사인 우리자산신탁은 19일 매출액 912억원 규모의 인천 십정동 단독주택단지 가로주택정비사업을 수주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인천광역시 부평구 십정동 179-25번지 일원에 위치한 노후된 단독주택단지를 가로주택정비사업을 통해 지상 26층 규모의 아파트 228세대 및 근린생활시설로 신축하는 사업이다.

앞서, 조합측은 지난 4월 조합설립 인가 후 동우개발㈜(대표이사 박영광)를 시공사로 선정했다. 2022년 사업시행(관리처분) 인가를 득하고, 2025년 10월 준공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 지역은 준공 후 지하 2층~지상 26층, 3개동 총 228세대 규모의 아파트와 근린생활시설로 거듭날 예정이며, 아파트는 조합원 41세대를 제외한 187세대가 일반분양된다.

특히, 이 지역은 1호선 백운역에서 도보로 3분거리 역세권에 위치하고, 백운역 1정거장 거리의 부평역에 GTX-B 노선 통과가 확정되는 등 교통이 편리하고 입지조건이 좋아 분양성이 우수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한편, 우리자산신탁은 올해 충북 청주시 남주동 가로주택정비사업(550세대), 경기 수원 우만동 금성아파트 주택재건축정비사업(93세대), 동 사업 수주 등 3개 지역 도시정비사업의 연이은 수주로 안정적인 도시정비사업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우리자산신탁 이창재 대표이사는 “연이은 도시정비사업 수주로 시장의 인지도가 높아지고 안정적인 사업추진에 자신감을 갖게 되었다”며, “수원, 인천 등 연이은 수주 성공으로 수도권 정비사업 진출의 교두보를 마련하게 되었다”고 말했다.